류창근 기자 기사입력  2012/11/16 [18:00]
지경부, ‘제3차 한국-오만 경제협력위원회’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뉴스쉐어 = 류창근 기자] 한국과 오만은 롯데호텔에서 ‘제3차 한-오만 경제협력위원회’를 13일 개최했다.

‘한-오만 경제협력위원회’는 오만과의 협력강화를 위해 2009년 설치해 올해 3회 째를 맞는다. 이날 회의에는 양국의 수석대표를 맡은 우리 측 문재도 지경부 산업자원협력실장과, 오만측 Abdullah Al Hinai 재무부 장관고문을 비롯 30여 명이 참석했다.

양국은 에너지‧자원 등 전통적인 협력분야를 비롯 건설․보건의료․직업능력개발․금융․기술표준에서 서로의 경험과 정보를 교류하고, 제3국 공동 진출에 대해 토론했다.

문재도 실장은 이 자리에서 “이번 경협위가 기존 경제협력방안을 구체화 하는 계기가 되었음은 물론, 포괄적인 경제협력 파트너를 유지하기 위한 것이다”며, “신밧드의 나라 오만과의 경협위를 계기로 양국의 공동번영을 위해 지혜를 모아 나가자”고 제안했다.

제4차 ‘한-오만 경제협력위원회’는 내년 오만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배달의민족-요기요 인수, 해외진출 꾀차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