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신천지예수교회 “국민일보 비롯 일부 기독교언론 지속적 비방보도 지나쳐”

최근 국민일보 보도에 대해 조목조목 반박…신뢰성 큰 타격 입나?

김수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7/27 [11:30]

신천지예수교회 “국민일보 비롯 일부 기독교언론 지속적 비방보도 지나쳐”

최근 국민일보 보도에 대해 조목조목 반박…신뢰성 큰 타격 입나?
김수현 기자 | 입력 : 2022/07/27 [11:30]

▲ 최근 국민일보에서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한 비판 보도를 계속 쏟아내는 가운데, 해당 기사 내용에 대한 신뢰성에 의문이 제기되는 형국이다(사진=기사 캡처)


지난 25일과 27일 국민일보에서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한 네거티브 보도를 쏟아낸 가운데, 해당 내용이 제대로 된 팩트체크 없이 비방에만 혈안이 됐다는 지적이다.

 

신천지예수교회는 입장문을 통해 “지난 25일 국민일보가 <신천지 광고를 실은 유력 일간지의 신뢰에 의문이 간다>는 보도에 이어 27일 <신천지 대대적 신문광고 이단의 위장술>이라는 모 기독교 단체의 주장을 일방적으로 보도한 것에 대해 유감과 안타까운 마음을 전한다”며 “간단한 검색만으로도 확인 가능한 내용임에도 국민일보를 비롯한 일부 기독교 언론의 지속적인 비방 보도가 도를 넘고 있어 바로잡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어 “국민일보는 이날 ‘살롬나비’란 단체가 신천지예수교회 광고를 실은 모 유력일간지의 신뢰성을 거론하면서 신천지예수교회를 악의적으로 비방한 내용을 여과 없이 보도했다”며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의 공식 약칭은 신천지예수교회로서 ‘예수교’에서 볼 수 있듯 예수님이 주인이 되신 ‘예수교회’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를 두고 기성교단인 것처럼 위장한다는 국민일보와 기성교단의 주장은 상식적이지 않다”며 “한 예로, 국민일보를 소유하고 있는 순복음교회의 교단명은 기독교 대한 하나님의 성회(오순절교회)인데 교단명 풀네임을 사용하지 않는다고 해서 위장이라는 억지주장을 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라고 꼬집었다.

 

아울러 말씀집회로 돈을 갈취한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기성교단의 부흥집회, 세미나를 통한 헌금과 달리 신천지예수교회 강의와 세미나는 모두 무료”라며 “헌금 및 후원계좌 조차 안내되지 않기에 말씀집회로 돈을 갈취한다는 주장은 성립이 불가능하다”고 반박했다. 

 

최근 신천지예수교회의 CBS 규탄 집회 보도 관련 “아내와 처남댁을 살해한 스토킹, 이별범죄 살인범을 옹호하고 그에게 ‘아내가 신천지에 빠져 자녀와 헤어지게 되자 범행에 이르게 됐냐’고 유도질문을 한 뒤 이를 기사화해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한 의도적 악성 여론형성을 한 CBS를 규탄한 것”이라며 “CBS가 신천지의 ‘실체’를 보도했기 때문이 아니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더불어 “민주주의 국가에서는 신천지예수교회뿐 아니라 모든 국민은 자신의 목소리를 낼 수 있으며 정당하게 비용을 지불하고 광고할 수 있다”며 “기성교단과 기독교언론은 신천지예수교회의 말씀이 탁월해 교인들이 몰리자 성도들을 ‘종교에 빠진 정신이상자’로 규정하고 ‘척결해야한다’며 사회 곳곳에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한 적대감을 심어 놓고 발붙이지 못하게 하니, 이는 존재에 대한 부정으로 그 자체로 폭력”이라고 소리를 높였다.

 

덧붙여 “신천지예수교회는 코로나 기간에도 연 2만 명이 입교했고 올해는 상반기에만 10만 명이 말씀 수강을 했다”며 “이 모든 사실을 부정하고 자신들의 주장에 대한 확신과 집착을 내려놓지 않는다면 더 상 기성교단에 미래는 없을 것”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마지막으로 “우리는 이들과 다르게 진실, 사랑, 화평으로 풀어갈 것”이라며 “그것이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가르쳐주신 것”이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오잉 2022/07/31 [20:33] 수정 | 삭제
  • 스스로나 잘하지 남을 욕하는건 대체 무슨심보?
  • 에휴 2022/07/31 [20:32] 수정 | 삭제
  • 피터지게 소리쳐봤자 어느쪽 말이 맞는지 진실은 결국 드러나겠지요
  • 서승우 2022/07/31 [11:13] 수정 | 삭제
  • 이건 반성 해야죠 사과할건 하고 해야지 마냥 좋다고 들어줄수는 없죠
  • 아리 2022/07/29 [08:57] 수정 | 삭제
  • 기사는 팩트를 전달하고자 하는 매체에 불과한데 신천지 기사가 실렸다고 신뢰성을 논하는것 자체가 너무 편파적이네. 그게 언론사냐?
  • 다라 2022/07/28 [23:27] 수정 | 삭제
  • 같은 성경을 보고도 다른 말을 하면서 비방은 비방대로... 이게 정말 하나님을 믿는다는 신앙인들인지 모르겠습니다
  • 시리아 2022/07/28 [19:19] 수정 | 삭제
  • 공정 보도를 해야할 언론이 편파 보도를 한다면 그거야말로 신뢰성이 없는 것 아니겠습니까? 공정한 보도 부탁드립니다.
  • 해야 2022/07/28 [17:56] 수정 | 삭제
  • 사랑과 용서와 화해를이루는 기독교가 되었음 좋겠습니다
  • 나타샤 2022/07/28 [14:28] 수정 | 삭제
  • 진실은 결국 드러나기 마련이죠
  • 해상민 2022/07/28 [13:14] 수정 | 삭제
  • 남을 비방하고 거짓을 전하는 언론사가 아닌 진실만 전하는 언론사가 되시길 바랍니다
  • 인사 2022/07/28 [12:32] 수정 | 삭제
  • 국민들에게 진실된 기사만을 올리는 언론들이 많아지면 좋겠네요
  • 정직 2022/07/28 [09:36] 수정 | 삭제
  • 알면서도 거짓보도 제발 그러지맙시다. 조금은 정직하게 살면 세상이 더 좋아 질것입니다. 다음 세대를 생각합시다.
  • 푸른하늘 2022/07/28 [08:52] 수정 | 삭제
  • 언론들을 바로잡아야 한다 국민들을 속이는 언론들은 없어져야 한다
  • 나나 2022/07/28 [07:09] 수정 | 삭제
  • 언론이면 언론답게 행동하세요
  • 진실이 2022/07/27 [21:32] 수정 | 삭제
  • 거짓말하는자는 마귀사단입니다~~
  • 이송희 2022/07/27 [18:50] 수정 | 삭제
  • 진실은 반드시 밝혀집니다.
  • 박지영 2022/07/27 [18:00] 수정 | 삭제
  • 흉악범을 옹호하는 자칭 이단 전문가와 cbs노컷뉴스,국민일보는 그에 대한 응분의 책임을 져야 할 것입니다
  • ㄹㅍ 2022/07/27 [15:32] 수정 | 삭제
  • 기사를 쓸 땐 정확한 사실을 확인하고 쓰시면 좋겠어요
  • 하늘 2022/07/27 [15:09] 수정 | 삭제
  • 특정 종교를 비난하고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거짓말을 지어내는 언론사와 관계자들은 이제 스스로 물러나야 합니다.
  • 깐돌이 2022/07/27 [15:08] 수정 | 삭제
  • 진실된 보도를 하는 언론인과 언론사가 되었음 좋겠습니다
  • 보라보라 2022/07/27 [14:41] 수정 | 삭제
  • 악의적인 비난인지 아닌지 국민들은 압니다!!
  • 유럽 기독교 재부흥 기반 마련…프랑스 파서 말씀대성회 성료
  • 신천지-기성교단 성경 시험…“갈등 멈추고 성경으로 점검”
  • 10만 수료식 현장 Ctrl+C, Ctrl+V 전시회 ‘눈길’
  • [포토]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0만 수료식, 선제적 방역‧청결 ‘눈길’
  • “우리는 성경 안에서 하나”…교계, 신천지예수교회와 협력 강화 다짐
  • 언론인·목회자 만난 신천지 시몬지파장 “신천지 모든 것 오픈되고 알려지기 소망”
  • 신천지 시몬지파, 국내 최초 ‘목회자 대상’ 센터 개강
  • 신천지 시몬지파, 신촌 케이터틀서 목회자 대상 '종교 평화 포럼' 성료
  • 빌리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 기자회견 성료
  • 기독교지도자연합(CLF), '2023 세계기독교지도자 심포지엄' 개최
  • 신천지 불광교회, 10만 수료식 야외 사진전 성료
  • 신천지예수교회, 성전 폐쇄 아픔 딛고 종교계 대세로
  • “형형색색 공연·질서정연 문화…신천지가 이미 종교계의 대세”
  • ‘10만 수료식’ 이후…言 “종교계 판도 급변, 대세는 신천지”
  • [포토] 서울 광화문 신천지 10만 수료식 사진전
  • 신천지 시온기독교선교센터 수료식이란?
  • 신천지예수교회 “국민일보 비롯 일부 기독교언론 지속적 비방보도 지나쳐”
  • 신천지 말씀 수강 목회자가 궁금해하는 점은?
  • 美 기독교 명문 이스턴프라임대학교, 2022 명예박사 학위 수여식
  • [인사이드 바이블] 육의 것만 추구했던 유대인들의 처절한 비극
  • 이동
    메인사진
    배우 채정안과 함께할 단편영화 시나리오 공모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