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훈 기자 기사입력  2011/08/08 [09:28]
오픈 프라이스 폐지와 그로 인한 제품 가격 상승, 소비자들 뿔났다
최근의 경제위기와 맞물려 시름이 깊어만 가는 소비자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픈 프라이스 제도 폐지 후, 제품 가격들이 줄줄이 인상되고 있어 서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7일 농심은 새우깡, 양파깡, 자갈치 등 일부 과자류의 권장소비자가격을 오픈프라이스 제도 시행 전보다 100원씩 올려 표기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새우깡의 권장가격을 900원, 바나나킥과 양파깡, 벌집핏자, 오징어집, 자갈치는 800원으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픈프라이스 시행 전인 작년 6월 이들 제품의 권장가격은 새우깡이 800원, 나머지는 700원이었다.
 
이에 대하여 농심 측은 “출고가격 인상을 반영해 권장가를 표기한 것이므로 이번에 새로 가격을 올린 것으로 해석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해명했지만, 소비자들의 성난 민심을 수습하기에는 아직 부족하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최근의 미국의 부채문제로 인한 신용등급 강등, 우리나라의 연이은 주가폭락과 맞물려 소비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하는 잇따른 제품가격 상승, 정부가 이러한 상황을 어떻게 대처해 나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제포커스 = 김태훈 기자
 
< 관심 & 이슈 기사 >
 
추성훈, 벨포트와 참담한 1라운드 TKO패 

조니 시몬스, 엠마 왓슨 친한 친구일뿐이라더니… 

대한민국 개념 연예인 김제동, 이효리, 이젠 봉사활동도 실시간 중계 

[포토] 비보이 D-Crew, 무대가 좁아요! 
 
목성 로봇탐사선 ‘주노’ 발사…목성의 신비를 풀어낼까?


기사제보 - newsshare@kiup.kr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
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여자)아이들, 세 번째 미니앨범 'I trust' 콘셉트 프리뷰 영상 공개... 역대급 콘셉트 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