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예지 기자 기사입력  2011/07/01 [17:11]
화성인 바이러스, 민폐가슴 ‘G컵 화성인’ 등장… ‘얼굴·몸매 완벽女’
남들보다 다른 가슴 사이즈로 상처받았던 과거 털어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들보다 큰 가슴 사이즈 때문에 과거의 상처를 갖고 있는 'G컵 화성인' 김은영 씨              © tvN 화성인 X파일 캡쳐

가슴이 너무 커서 가슴 축소수술을 받고 싶어 하는 ‘G컵 화성인’이 등장해 상처받은 사연들을 고백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케이플 채널 tvN ‘화성인 X파일’에 G컵 화성인 김은영 씨가 출연하여 남들보다 다른 가슴 사이즈로 성격까지 소심해지고 상처 받았던 과거를 털어놨다.

▲가슴 사이즈를 줄이기위해 혹독한 다이어트로 쓰러진 G컵 화성인                                       © tvN 화성인 X파일 캡쳐

신장 157cm, 체중 42kg, 가슴사이즈는 G컵인 김은영 씨는 남들보다 큰 가슴으로 인해 가슴살을 빼겠다고 혹독한 다이어트를 하다가 헬스장에서 쓰러지는 일까지 발생했다.

이렇게까지 혹독한 다이어트로 가슴살을 빼는 이유는 “중학교 때 동네오빠가 창고로 끌고가서 위에 옷을 벗어보라고 했다”며 “다행히 옆에 모래가 있어 그 오빠 눈에 뿌리고 나왔지만 그 이후 너무 충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김은영 씨는 “과거의 사건 이후 누가 건드릴 때 가방채로 때리려고 항상 가방에 돌을 넣어놓고 다닌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친구들을 만나러 가기위해 지하철을 탈 때도 식사를 할 때에도 남들보다 큰 가슴사이즈 때문에 생긴 에피소드를 공개하기도 했다.

아울러 ‘G컵 화성인’ 김은영 씨는 워터파크에 놀러가서 ‘F컵 대물녀’ 성남혜 씨를 만나 아낌없는 조언을 받았고, 비키니도 입을 수 있는 자신감을 얻어 이전보다 더 당당해진 모습을 보여줬다.

‘G컵 화성인’의 이야기를 접한 누리꾼들은 “나는 개인적으로 작아서 고민인데, G컵 화성인이 부럽기만 합니다”, “볼륨감 있는 몸매와 귀여운 얼굴이다. 인기많을 것 같다”, “비키니 입은 모습 너무 예쁘다”, “G컵이 도데체 어느 정도인지 감이 안 온다”. “가슴이 큰 것 보다 미소녀같은 귀여운 얼굴이 더 큰 영향력을 발휘한 듯” 등의 반응들로 부러움에 대상이 되어버린 G컵 화성인 김은영 씨다.

▲G컵 화성인의 꿈은?                                                                                                               © tvN 화성인 X파일 캡쳐

한편, G컵 화성인 김은영 씨는 앞으로의 꿈에 대해 “큰 가슴 때문에 불편한 점이 많은데 이러한 점들을 보완해서 속옷이나 비키니에 대한 고민을 없애줄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미디어포커스팀 = 이예지 기자

< 관심 & 이슈 기사 >

▷ 
연예인닷컴, 광고수익 목적으로 개설

여주대학교의 카드사용실태, PD수첩 ‘대학등록금 어디에 쓰이나?’

차인태, 암투병중 아내와 24시 “영식님, 일식남, 이식놈, 삼식…”

한진중공업 김진숙 지도위원, 인권위에 긴급구제조치 요청

▷ 나는 가수다(나가수)조관우 입에서 시집이 나오네- 조관우 어록 정리 

기사제보 -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세상을 밝히는 종합 인터넷 신문.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