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재원 기자 기사입력  2018/09/01 [14:43]
경남도, 9월 초등학교 돌봄교실에 과일간식 제공
도내 511개교 1만9500 학생 대상, 1회 150g‧연간 30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상남도는 9월 3일부터 초등학교 돌봄 교실에 과일간식지원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 전재원 기자

 

[뉴스쉐어=전재원 기자] 경상남도는 9월 3일부터 초등학교 돌봄 교실에 과일간식지원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과일간식지원 사업 대상은 돌봄 교실과 방과 후 학교 연계형 돌봄 교실을 이용하는 도내 511개교의 학생 1만 9500명이다.

 

과일간식지원 사업은 다양한 제철과일을 먹기 좋은 크기로 절단해 컵이나 파우치 등 신선편이 형태로 제공하는 사업으로 학생 1인당 제공 량은 1회 150g 내외로 연간 30회 정도 공급한다.

 

이에 경남도는 도내서 생산된 과일·과채류의 효율적인 원물 품질관리를 위해 8월 10일 경남과수산업발전계획 사업시행주체인 농협 경남지역본부와 원물공급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다.

 

간식으로 공급되는 과일은 도내에서 생산되어 친환경 또는 GAP(우수농산물관리) 인증을 받은 과일․과채로 농산물 표준규격 상품이다. 9월 첫 주(9.3~9.7) 공급되는 과일은 거창 사과 1.6톤, 하동 배 1.5톤, 함안 포도 1톤 등이다.

 

또 가공업체는 농림수산식품부에서 고시한 식품안전관리(HACCP) 인증을 받은 업체 중 시·군별로 적격업체를 선정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컴백’ 더보이즈, 오늘(21일) 신곡 ‘The Stealer’ 음원-MV 공개… 치명적 ‘심(心) 스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