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광주/전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 광주국제IoT가전로봇박람회’ 5일 개최
13개국 150개사 300부스, 삼성전자 IoT 홈 가전․광주공동브랜드 등 전시 다채
 
오미현 기자 기사입력  2018/07/05 [12:26]
 

[뉴스쉐어=오미현 기자올해 11회째인 광주국제IoT가전로봇박람회가 5일부터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펼쳐져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전시회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끌 IoT, ICT, 첨단로봇, 등 선진기술과 제품을 소개하는 국제 전시회로, 13개국 150개사가 300개 부스 규모로 참여한다.

 

특히, 참가 기업 중 삼성전자는 현관에서부터 주방, 거실, 빅스비AI가전존 등 4가지 섹션으로 미래 스마트 홈을 구현한 ‘IoT스마트홈 홍보관을 선보인다.

 

전문프로모터 소개로 에너지 절감, 안전 등 다양한 연계 서비스 제공에 대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고, 사용자가 불편을 느끼기 전에 알아서 운전하는 인공지능 에어컨, 옷감과 스케줄에 맞게 똑똑하게 움직이는 빅스비 세탁기 등 일상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제품군을 전시한다.

 

또 올해 선정된 지역 우수 중소기업 18개사가 협업해 개발한 광주공동브랜드와 기업의 개별브랜드를 혼용한 완제품을 전시해 광주의 혁신적 기술을 체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일상에서 보기 어려운 한국해양과학기술원과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의 수중로봇, 수중 건설을 위한 경작업 ROV(원격으로 조정되는 심해자원 탐사 및 개발용 무인잠수정),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의 멀티콥터 고정익 복합형 드론, 전남테크노파크에서 육성중인 농업용 및 재난용 드론 제품(천풍무인항공, 날다, 마린로보틱스), 초경량비행장치 등 다양한 전문산업용 로봇들이 대거 전시된다.

 

올해 처음 마련된 서비스로봇 특별관에서는 인공지능 기반의 서비스(안내)로봇인 미래로(로봇박람회 특별 마스코트)’가 개막식장에서 귀빈 안내를 도와주고 이외에도 정보안내, 대화, 사진촬영, 노래를 불러 주는 서비스 로봇 등 다양한 로봇들이 전시된다.

 

유럽러시아인도 등 13개국의 바이어 40여 명이 초청된 글로벌 비즈니스 수출상담회와 다양한 비즈니스 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또한, 4차 산업혁명 포럼, 청소년을 위한 빛고을 로봇 페스티벌과 드론 경진대회, 3D프린팅으로 나만의 무드등 만들기, 롤러코스터 VR체험, 코딩앤플레이 코딩교육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열린다.

 

광주시 관계자는 광주는 기아자동차, 삼성전자, 대유, 오텍케리어 등 대기업과 광주공동브랜드 등 중소기업이 산재된 생산도시이자, 문화 예술 도시다친환경자동차, 스마트가전, 로봇 등 4차 산업혁명의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07/05 [12:26]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독고 리와인드' 전설의 독고, 미남 엑소 세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