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은 기자 기사입력  2015/01/14 [16:41]
수원시 이목동에 해우재 문화센터 개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4일 수원시 장안구 이목동에 해우재 문화센터가 개관했다. 

 

이는 지난 2010년 세계유일의 화장실 문화 전시관인 ‘해우재’가 개관한데 이은 것이다.

 

해우재 문화센터는 지난 2013년 10월 기공식을 갖고 지상 3층, 연면적 993.28㎡의 규모로 지난달 28일 준공됐다.

 

1층에는 화장실 관련 유물들을 수집.보관하는 수장고, 자료실, 공장화장실, 휴게공간이 있으며 2층에는 어린이 체험관이 자리하고 있어 각종 전시와 체험, 교육이 진행된다. 3층에는 세미나실을 갖추고 있으며, 해우재 전시관과 문화공원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가 옥상에 마련됐다.

 

이날 열린 개관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김진우 수원시의회 의장과 시의원, 지역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개관식은 수원시립 합창단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테이프 커팅, 감사패 및 유물 기증서 전달, 기념사, 축사, 문화센터 순회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또 해우재를 기증한 고(故) 심재덕 수원시장의 6주기 추도일에 맞춰 심재덕 시장을 기리는 추모사로 의미를 더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역명소로 자리 잡은 해우재와 함께 해우재 문화센터의 개관으로 수원시가 명실공히 화장실 문화의 중심도시로 자리매김하게 됐다”며 “다양하고 흥미로운 체험과 교육을 통해 화장실 문화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제주로 간 ‘백패커’, 최초 야외 주방에 조리 시설이 없다?! 긴급 미션, '주방을 만들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