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은 기자 기사입력  2014/05/18 [13:32]
朴대통령 19일 오전 세월호 담화 후 1박2일 UAE 방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회 뉴스쉐어 = 김영은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오는 19일 오전 9시 세월호 참사와 관련한 대국민담화를 발표한다. 지난달 16일 세월호 참사 발생 34일 만이다.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18일 브리핑을 열고 “박 대통령이 19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세월호 참사과 관련한 대국민담화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담화에서 희생자 유가족과 국민을 위로하는 대국민사과와 함께 공무원 채용방식의 변화, ‘관피아(관료+마피아)’ 철폐, 공무원의 무능과 복지부동 등 공직사회의 대대적 혁신방안, 국가안전처(가칭) 신설을 통한 국가재난방재시스템의 확립 등에 대한 복안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

여권에서는 박 대통령의 담화가 세월호 정국과 6·4지방선거의 향방을 가르는 중대 갈림길로 보고 있다.

박 대통령은 담화발표를 마친 후 이날 오후 1박2일의 일정으로 UAE를 방문한다. 

민 대변인은 “우리나라가 UAE에 건설중인 원전 1호기 원자로 설치에 참석하기 위해 19일부터 20일까지 방문할 예정”이라며 “원전 1호기 설치는 우리 기술로 제작된 원자로의 세계 무대 데뷔”라고 말했다.

또 “이번 방문을 계기로 UAE와 제3국 시장에 공동진출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고부가가치 등 여타 서비스산업 진출로 우리경제에 기여할 것”이라며 “UAE와는 중요한 기술 수주가 많고 UAE 정부는 그간 대통령의 참석을 간곡히 희망했다”고 덧붙였다.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보도자료/뉴스기사 제보: newsshare@newsshare.co.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더보이즈, 유명 패션 브랜드 함께한 ‘내추럴 무드’ W 디지털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