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금미 기자 기사입력  2013/09/09 [17:28]
세계자살예방의 날, '생명사랑밤길 걷기'행사 열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구 뉴스쉐어 = 이금미 기자] ‘해 질 녘서 동틀 때까지 2013 생명사랑 밤길걷기’ 행사가 지난 7일 세계자살예방의 날(9월 10일)을 맞아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렸다.
 
대구생명의 전화 자살예방센터 주관으로 시행된 이번 행사는 대구보건대, 대구지방변호사회 등 50여 개의 단체와 더불어 5천2백여 명의 시민이 밤길을 걸으며 건전한 생명존중 문화를 전파했다.
 
▲ 대구에서 자살방지를 위한 생명사랑밤길 걷기 행사가 열린 가운데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OX 설문지를 조사하고 있다.    © 이금미 기자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자살증가율 1위(인구 10만 명당 31명, 하루 평균 42명, 35분에 1명)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는 가운데 우리 정부는 지난해 3월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법률’을 제정, ‘자살’에 대한 심각성과 ‘예방’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대구생명의 전화 이재동 대표이사는 “한사람의 생명이 온 천하보다 귀하다는 정신을 몸소 실천하기 위해 이 행사에 참여하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면서 “이번 행사가 자살예방 및 건전한 생명존중문화를 조성하는 동시에 세대 간 공감대를 형성하는 장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OECD 국가 중 자살증가율 1위라는 불명예를 적극적으로 대처하고자 시행된 걷기행사는 서울을 시작으로 부산·전주·수원(9월 6일), 대전·대구(9월 7일) 등 전국적으로 시행됐다.

     
▲ 생명 존중의 피켓을 들고 생명의 소중함을 알리는 참가자들과 생명사랑 존중선언문을 낭독하는 삼성생명 대구지역 김대인 사업과장과 경북대학교사범대학 부설고등학교 최규환 학생     © 이금미 기자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여자)아이들 'LION', 美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5위, 2주 연속 차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