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인 기자 기사입력  2012/09/10 [21:20]
관세청, 남아시아 8개국 세관직원 초청 선진 관세행정기법 전수
개도국 세관 현대화 지원으로 우리기업 통관애로 해소에 기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뉴스쉐어 = 홍대인 기자] 관세청은 6일부터~22일까지 17일간 인도, 스리랑카 등 남아시아 회원국 공무원을 초청하여 관세행정기법 연수를 실시한다.

이번 연수에서는 수출입통관제도, 여행자통관제도, FTA․ AEO 제도 및 한국 전자통관시스템 등 관세행정 전반에 대하여 우리나라의 선진관세행정제도를 전수한다.

아울러 ‘개도국 세관 현대화’를 주제로 세미나를 실시하여 개도국관세행정을 실질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Action Plan 수립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연수프로그램의 참가자는 남아시아 회원국 세관공무원으로 인도, 파키스탄, 아프가니스탄, 스리랑카, 몰디브, 네팔, 부탄, 방글라데시 등 8개국을 대상으로, 국가별 2명씩 총 16명이 초청되었으며, 참가자 모두 해당 국가의 중견간부급으로 향후 우리 수출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는 Contact Point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세청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개도국들의 관세행정기법 연수요청에 대해 추진체계 개편, 국제적 인지도 제고 노력 등 다각적인 추진전략을 마련하여 시행함으로써 연수효과를 높이고 있다.

관세청의 개도국 연수프로그램 확대는 WCO(세계관세기구)와 국제사회에 대해 대한민국의 위상 제고 및 한국 관세청의 대외적 이미지를 한층 높여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전 세계에 한국 전자통관시스템(UNI-PASS) 수출을 추진하고 있는 관세청은 개도국 연수시에 이를 반영하여 수출대상국가의 세관공무원을 중점적으로 초청하여 우수한 시스템을 홍보하고 있으며 남미, 아프리카 등 최근 교역량이 급증하고 있는 대륙별 거점국가에 대한 개도국 연수사업 강화를 통해 상호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지한파 양성에도 적극 노력하고 있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