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봉 기자. 기사입력  2020/07/10 [21:36]
싱어송라이터 윤현상, 1년여 만의 새 싱글 ‘말랑’…12일 발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싱어송라이터 윤현상 '말랑' 앨범커버  [제공=문화인]   

 

[뉴스쉐어=김영봉 기자] 싱어송라이터 윤현상이 오는 12일 새 싱글로 돌아온다.


윤현상 소속사 문화인(文化人)은 “12일 오후 6시, 윤현상의 새 싱글 ‘말랑’이 발매된다”고 밝혔다. 지난 해 6월 발표한 미니앨범 ‘러버(LOVER)’이후 약 1년여 만이다.


윤현상의 새 싱글 ‘말랑’은 알앤비 장르에 기반한 ‘오늘부터’와 발라드 ‘묵음 처리’ 2곡으로 구성되었다. 타이틀곡 ‘오늘부터’는 시원하고 청량감 있는 시티팝 스타일의 알앤비 곡으로 좋아하는 사람에게 마음을 고백하기 직전, 단순하고도 복잡한 마음을 밝은 멜로디와 노래하였다.


또 다른 수록곡 ‘묵음 처리’는 이별 후 아픈 시간을 애절한 감성의 가삿말과 함께 담아낸 차분한 발라드 곡이다.


윤현상은 새 싱글에 대해 “말랑말랑한 곡들 잘 들어주세요” 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타이틀곡 ‘오늘부터’를 “덥지만 아름다운 여름밤에 잘 어울리는 곡이라 생각한다”는 감상포인트를 덧붙였다.


지난 2011년 <K팝스타 시즌1> 출연으로 대중들에게 알려진 가수 윤현상은 2014년 데뷔 앨범 ‘피아노포르테’ 이후 다수의 싱글과 OST, 컬래버레이션 음원을 발표하며 뛰어난 음악성과 풍부한 감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아이유와의 듀엣곡 '언제쯤이면'은 윤현상의 대표곡으로 현재까지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윤현상은 2017년 인디 레이블 문화인(文化人)으로 이적한 뒤 미니앨범 ‘애티튜드(attitude)’와 ‘러버(LOVER)’, 싱글 ‘춘곤(春困)’, ‘기억의 창고’, ‘애이불비’ 리메이크 발표 등 다양한 장르와 확장된 음악적 스펙트럼을 통해 성장한 아티스트의 면모를 보여주며 팬들의 호평을 얻었다.


한편 윤현상의 새로운 싱글 ‘말랑’은 오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배우 수애, 데일리 럭셔리 패션 브랜드 LBL 전속모델 발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