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07/10 [17:03]
남양주시기독교총연합회, 코로나19 재난위원회 구성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교회, 취약계층을 위한‘이웃사랑 방역 활동’펼칠 것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남양주시기독교총연합회(총회장 정귀석)는 지난 10일, 호평동 소재 주평강교회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남양주시기독교총연합회 재난위원회(이하 남기총 재난위원회)를 구성하였다.

남기총 재난위원회는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을 보태자는 마음으로 회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조직되었다. 이들은 관내 교회는 물론 지역아동센터 등 코로나19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에 대한 정기적인 방역활동으로 침체된 지역사회 내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연합회 총회장인 정귀석 담임목사는 이날 발대식에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남기총 재난위원회가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교회가 앞장서서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될 수 있도록 시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기총 재난위원회는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7개 권역별로 방역 활동을 펼치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배우 수애, 데일리 럭셔리 패션 브랜드 LBL 전속모델 발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