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07/10 [17:00]
과천시, 관악산 계곡 물놀이 이용객에 코로나19 방역지침 및 안전수칙 준수 캠페인 벌인다
거리두기 간격 유지하고 텐트 설치 구역 운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과천시는 오는 11일부터 주말마다 여름철 물놀이를 위해 관악산 계곡을 찾는 이용객에 ‘생활 속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지침 및 물놀이 안전수칙에 대한 캠페인을 벌인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물놀이를 온 시민들이 거리두기를 준수할 수 있도록 이용객들이 주로 텐트를 치는 계곡 옆 나무 그늘 아래에 일정 간격을 두고 노란색 테이프로 표시를 해 표시된 곳에 텐트를 설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공무원이 1일당 5명으로 조를 구성하여 이용객 간 2m 거리두기, 물놀이 시 1m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하기 등 방역수칙을 이행할 수 있도록 계도 활동을 벌인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시민들이 자연 속에서 지친 마음을 달래기 위해 관악산 계곡을 많이 찾고 있다”며 “물놀이와 야외 휴식 중에도 방역지침 등을 준수할 수 있도록 안내하여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피아니스트 선우예권, 마스트미디어에 새 둥지…3년만에 신보 ‘모차르트’ 발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