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01/23 [11:55]
구리시 안승남 시장, 설 명절 사회복지시설 찾아 격려
입소자 및 근로자 격려 위문품 전달. 소외된 이웃 시책 최선 다할 것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안승남 구리시장은 22일 설 명절을 앞두고 관내 사회복지시설 4개소를 방문하여 시설에서 생활하는 입소자 및 근로자, 시설 관계자를 격려하고 백미, 라면 등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날 방문은 설을 앞두고 중증장애인 생활 시설인 ‘샬롬의 집’ 등 명절의 따뜻한 정을 나누지 못하는 사회복지시설 입소자 및 관계자를 찾아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안승남 시장은 입소자들과 안부 등 덕담을 건네며 불편 사항을 경청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시설 관계자 및 근로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안승남 시장은 “지난해 11월 말 구리광장에 설치한 ‘사랑의 온도탑’이 두 달도 채 되기 전에 목표액인 1억 8200만원을 달성하는 등 구리 시민들의 뜨거운 나눔 열정에 감동을 느꼈다”며, “명절의 일회성이 아닌 평소에도 주변의 소외되고 어려움 이웃을 살피고 보살피는데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 글로벌 팬사이트 'U CUBE' 애플리케이션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