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반석 기자 기사입력  2011/05/27 [13:28]
SG워너비 채동하,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돼 ‘충격’
27일 은평구 불광동 자택서 목 매 숨진 채 발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기 구룹 sg워너비의 전 맴버인 채동하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사진출처:채동하 네이버 팬클럽  
 
인기 그룹인 SG워너비 출신 채동하(본명 최도식, 30)가 27일 오전 은평구 불광동 자택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채동하가 그 전날인 26일 밤에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정황과 사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채동하의 매니저는 전날 밤부터 그와 연락이 되지 않아 27일 오전 그의 자택을 방문, 목을 매 숨져있는 채동하를 발견, 신고했다.

채동하는 2004년 김용준, 김진호와 함께 발라드 그룹 SG워너비를 결성, 한국과 일본 등에서 많은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2008년 그룹에서 탈퇴, 새 소속사로 이적했으며, 솔로 활동에 나섰다.

그리고 최근 지난 1월에 박지헌과의 듀엣 싱글을 발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디어포커스 = 장반석 기자

기사제보 & 보도자료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사회/복지/문화/보도자료 전문 종합 인터넷 신문.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아이유, 미니 5집 'Love poem'으로 음원 강자 입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