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중기부,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세방화(글로컬) & 지역대표상표(로컬브랜드) 상권기획팀 8곳 선정

7월 중 『세방화(글로컬) 상권 사업(프로젝트)』 발대식 개최 예정

이대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19:14]

중기부,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세방화(글로컬) & 지역대표상표(로컬브랜드) 상권기획팀 8곳 선정

7월 중 『세방화(글로컬) 상권 사업(프로젝트)』 발대식 개최 예정
이대우 기자 | 입력 : 2024/06/18 [19:14]

▲ 셋방화(글로컬) 상권 창출팀


[뉴스쉐어=이대우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18일 지역(로컬) 콘텐츠 중심의 상권기획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세방화(글로컬) 상권 창출팀’ 3곳과 ‘지역대표상표(로컬브랜드) 상권 창출팀’ 5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4월 중기부에서는 지역가치창출가(로컬 크리에이터)가 지역의 인적‧물적 자원을 연결하여 국내외 관계인구를 끌어들이는 ‘세방화(글로컬) 상권’을 만들 수 있도록, 기존 사업들을 연계·재편하여 「세방화(글로컬) 상권 사업(프로젝트)」를 신설했다.

이번 사업(프로젝트)를 통해 지역가치창출가(로컬 크리에이터)의 지역재생 노력을 북돋으면서 기존인구유출(젠트리피케이션) 방지를 위한 자율 상권관리까지 이어지도록 지원하여, 골목상권이 ‘세방화(글로컬) 상권’으로 성장·안착하도록 도울 예정이다.

‘세방화(글로컬) 상권 창출팀’ 에는 수원(대표기업 공존공간), 전주(대표기업 크립톤), 통영(대표기업 로컬스티치) 3개팀이 선정됐으며, 선정된 팀들은 지역가치창출가(로컬 크리에이터), 소상공인, 지역주민 등과 협력하여 국내외 관계인구를 끌어들이는 명품 상권을 만들 계획이다.

선정된 3개팀에게는 첫해 최대 55억원, 5년간 최대 155억원을 투입한다. 셋방화(글로컬) 상권이 되려면 매력적인 공간기획 외에도 창의적 소상공인 육성이 동반되어야 하는 만큼, 기존 지역대표상표(로컬브랜드) 창출 사업 외 상권활성화사업, 매칭융자, 동네펀딩 등 10여 개의 관련사업을 동시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지역대표상표(로컬브랜드) 상권 창출팀’에는 충주(대표기업 보탬플러스협동조합), 상주(대표기업 아워시선), 양양(대표기업 라온서피리조트), 강릉(대표기업 더루트컴퍼니), 제주(카카오패밀리) 등 5개팀이 선정됐다.

지역대표상표(로컬브랜드) 상권 창출팀의 경우 지자체와 공동으로 2년간 최대 10억원을 지원한다. 첫 해에는 중기부가 공동 상표화(브랜딩), 상품개발 등 지역사업(로컬비즈니스) 확장과 지역 예비소상공인의 창업·혁신 프로그램 운영에 사용할 수 있는 자금 5억원을 지원하고, 2년차에는 지자체가 상권연계 축제기획, 공동상표화(브랜딩) 확장 등 골목산업을 확산할 수 있는 자금 5억원을 지원한다.

아울러 셋방화(글로컬) 상권 사업(프로젝트)의 의미, 미래 청사진을 제시하는 발대식을 7월 중 개최하여, 사업(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한 현장과 전문가의 조언을 청취할 예정이다.

오영주 장관은 “창의적인 소상공인들이 지역문화를 기반으로 오래된 골목상권에 경제적 가치를 부여하면서 신시장을 창출해 내고 있다”고 강조하며, “민간의 혁신역량을 최대한 활용하여 동네의 골목상권들을 국내외 수많은 사람들이 찾고 머무는 셋방화(글로컬) 상권으로 만들어, 지역과 대한민국의 신성장 동력으로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SG워너비, 8년 만의 전국투어 콘서트 '우리의 노래' 성황리 마무리! 7만 관객 매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